bestwish.egloos.com

오늘의 고양이씨

포토로그



돈꼬야끼 먹으러 온정 수제 돈까스 전문점에 다녀왔어 #EAT

여기 알기로는 온누리에 생돈까스.. 그러니까 그 ... 악마가 먹고도 울고갈 매운 맛의 돈까스를 판다는 그 곳인데, 어쩌다 보니 남편이 여길 가자고 해서 오게 되었다. 그런데 오는 길이 미묘하게도 좀 바뀌어 있었고 그래서 남편에게 물어보니 본점이 신대방 삼거리에서 신림으로 이전을 했단 이야길 하더라.
여긴 예전에 바닥에 앉아서 먹는 곳이였는데, 이젠 식탁을 들여놓으셔서 좀 편하게 먹을 수 있게 된듯? 'ㅅ')=3 매번 바닥에 앉아먹을때 다리저려 죽으려고 하던 남편이 편히 의자에 앉아 먹을 수 있다면서 좋아했다.
이번에 새로 나왔다는 돈꼬야끼. 이게 제일 궁금하지 싶어서 주문해봤다.
이게 돈꼬야끼다. 지글지글 끓는 철판 위에 바삭하게 튀겨졌다가 양념돈까스 소스에 담궈져 나온 돈까스와 그 위로 올려진 타코야키 소스, 마요네즈 그리고 가쓰오부시가 풍기는 냄새는 꽤 타코야키 냄새같이 느껴졌다...  'ㅠ')
이렇게 가쓰오부시를 걷어보면 그 아래로는 마요네즈가 한가득 발라져 있다! :3 헤헤 맛나보영...
단면..! 바삭히 튀겨져있는 양념돈까스에 예상가능한 타코야키 소스랑 마요네즈랑 가쓰오부시 맛이 어우러져서 굉장히 짭조름하다. 맥주... 맥주가 마시고 싶어지는 맛이더라. 다만 술안주에 가까운 맛인지라 먹는 사람에 따라서는 짜다 싶은 맛일 수도 있음을 어느정도 감안해야 할 듯. 'ㅠ') 적당히 맛있게 잘 먹었다..!

* 양은 생각보다 많았고 저게 작아보여도 돈까스 두 장이 겹쳐있는거더라.
* 돈꼬야끼가 타코야키 + 돈까스 라고 하는 듯. ㅠㅠㅋㅋㅋ
* 양념돈까스 소스는 밑에 깔려서 나오고 위에 가쓰오+마요+타코야키소스가 뿌려져있는 형태임.
* 생각보다 눅눅하진 않더라. 적당히 바삭하고 괜찮았음.



덧글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4.0 국제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문의 및 호출▼ natsukazeiro◎gmail.com

yukimur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