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랫만에 이자와에 갔어 #EAT



오늘도 남편의 야근비보를 듣고 고독한 한마리의 돼지마냥 홍대입구 어딘가를 배회하다가 1년 8개월 간 가지 않았던 이자와에 다시 갔어.


마제소바를 한다고 해서 주문하려고 하니까 계란.. 이 없어서 안된댘ㅋㅋㅋ ㅜㅠ 계란파동 때문에 하지 않는다고 하더라.


그래서 간만에 소고기 잔뜩 먹자! 라는 느낌으로 규카츠 더블을 주문했어(20,000)


이렇게 보면 양이 많아보이긴 한데


일단 튀겨진 상태는 일 년 전보다 좋아졌던 것 같고 맛은 그 때보다 나아졌는데 소스가 조금 애매하게 느껴지더라. 그리고 고기안쪽부분 차가운거 여전하고.. 그래서 화로를 자리마다 배치한걸까 싶지만.. 일본에서 먹었던 모토무라가 무척 그리워졌다.. 거긴 적어도 안쪽까진 따듯했는데.. ㅜㅠ  아무튼 아쉬운대로 적당히 먹은 것 같다. 다음에 갈 땐 마제소바를 꼭 맛 볼 수 있었으면.. ㅜㅠ



덧글

  • 밥과술 2017/09/06 15:50 #

    일본에서 돈카츠와 큐카츠의 비율은 돈카츠가 압도적인데 한국에 규카츠가 그 비율을 넘어서서 인기를 끄는 걸 보면 역시 한국사람들은 소고기를 좋아하나 보다 생각하게 됩니다. 사진 맛있어 보이네요.
  • 고양이씨 2017/09/06 15:54 #

    감사합니다 :3 오랫만에 먹으니 나름 맛있지만 뭔가 일본 모토무라가 너무 가고싶어지는 그러한 맛이었읍니다 ㅜㅠ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2018 대표이글루_food

2019 대표이글루_음식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bestwish.egloos.com 내의 모든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4.0 국제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문의 및 호출▼▼ natsukazeiro◎gmail.com

yukimura

mouse bloc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