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찌되었든 열심히 먹으러 다녔어! #EAT


좀 애매하게 모인 
음식사진들만 모아 찌는 포스팅...! 

회사엔 로봇 바리스타가 있는데, 
기본적인 커피나 (라떼, 아메리카노...)
녹차라떼를 타주는 기능이 있더라. 

비트앱이 깔려있으면 
회사쪽껀 정보메뉴에 
회사코드 넣고 쓰면 주문 접수 가능함.  
가격은 저렴한 편이고 
거의 천원에서 천 2~3백원쯤? 
맛은...뭐 그 가격에 그 맛 
정도의 딱 그런 맛. ㅋㅋㅋ 
아침에 정신차릴 용도로 먹기에는 
나쁘진 않지만 맛을보고 먹기엔 
애매모호한 것.. ㅠㅠㅋㅋ
며칠 전에 시켜먹은 bhc의 맛초킹 
뼈있는걸로 시켰다. 
여기 뼈없는걸루다가 시켰을때 
치킨너겟 같은데다가 양념묻혀서 왔길래 
진짜 열받아서 
bhc에서 순살메뉴는 절대 안시킴ㅋㅋㅋ 
참고로 다리만 있는 메뉴였고  
소스는 달짝지근한데 
고추가 약간 띵하게 매운 
청양고추였던거. 

같이 먹은 치즈볼은 
최근 먹은 치즈볼중에선 나쁘지 않았음.
요즘 도시락 싸갖고 다니다보니까 
늘 찍게되는 도시락.. 
반찬양념은 굉장히 들척지근한데 
밥은 뭐가 많이 들어갔는데도 
아무 맛도 안나는게 신기했음. 
곡물은 꽤 오래 씹어야 하는 것들 위주로 
들어가 있어서 그런가 
정말 오랫동안 질겅질겅 씹게되더라. 
근처 아파트단지 내에 있는 
떡볶이집. 
김말이 + 떡볶이 1인분 + 오뎅하나 시키면 
6천원 나왔음ㅋㅋㅋㅋ 

맛은 그냥 애들먹기에 괜찮은것도 있는데 
어... 오뎅은 고추오뎅인데 정말 맵고 머리아픔. 
잠깐 신도림에 볼일 있었을 때 
점심으로 먹었던 밀박스... 
리가토니랑 소스는 맛있었지만 
고구마 노-맛..ㅠㅠ 별로였음. 
이건 집에서 점심으로 먹은거. 
해물 닭가슴살 완자인데 
오징어가 그려져있다???
밥은 약간 질척한데 
포크로 충분히 떠먹는게 가능하다. 
완자는 어딨나 싶었더니 완자는 아니고 
저 전같이 생긴게 완자라고.. ㅋㅋㅋ 

맛은 걍 닭가슴살보다 
오징어향이 너무 강해서 
오징어 어묵 먹는줄 알았음ㅋㅋㅋㅋ 
아 이것도 ㅋㅋ boooookr님 
블로그서 보고 컬리에서 주문한 
샐러드 소스는 그럭저럭인데 
리가토니랑 소스랑 저 토마토가 맛있어서 
계속 생각나더라. 

나 생각보다 리가토니에 
토마토베이스 소스쓴거 
엄청 좋아하는구나 싶었음. 
집에서 만들어 먹은 
돼지목살과 단호박을 넣은 
토마토 마카로니. 

전에 컬리에서 샀다가 실패한 
야채스틱들과 방울토마토를 넣고 
케찹과 단호박, 치킨스톡, 돼지고기, 
꿀넣고 재워둔 마늘 두 숟갈을 넣어서 
수분 날아갈때까지 끓였다가 
삶아둔 마카로니 위에 얹어서 먹으면 끝. 

야채스틱 구성은 
샐러리 + 방울토마토 + 당근의 구성이라 
토마토소스 만들 때 넣어도 
잘 어울리는 조합이었다. 

덕분에 맛있는 소스를 만들어서 
먹을 수 있어서 다행이었다 :9






덧글

  • 알렉세이 2019/09/30 16:16 #

    저어는 bhc에서는 맛초킹이 제일 맛있더라구요. 맥주안주로도 좋고 밥반찬으로도 좋고. 커리퀸은 라면스프맛이 나서 대실망했던.ㅠ
  • 고양이씨 2019/09/30 22:38 #

    맛초킹 양념이 참 맛있어요. 커리퀸은 전 취향이었긴 한데 하필 순살이라고 쓰고 치킨너겟이라고 하는 물건으로 먹어서 좀 그랬으요......ㅠㅠㅠ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2018 대표이글루_food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bestwish.egloos.com 내의 모든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4.0 국제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문의 및 호출▼▼ natsukazeiro◎gmail.com

yukimura

mouse block